그 크고 두려운 광야를 지날 때

신명기 1:19~33
-정은석 목사-