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너는 네 평생에’

창세기 3:9-17

-김성은 목사-