비록 더딜지라도 기다리라

하박국 2:1~3

-이용덕 목사-