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2년 7월 24일 새가족

 

새가족 ‘이강빈’ 집사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하고 환영합니다.